본문 바로가기
Nodejs

Hello Nestjs

by La.place 2019.04.04

Nestjs Offical Site

 Google에서 만든 V8엔진이 JavaScript의 성능을 비약적으로 개선되면서, JS를 이용해 서버도 돌릴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의문이 시작됐고 Nodejs가 탄생하게 되었다. 최근에는 Nodejs를 이용해서 프로덕트를 구축하는 기업도 많이 늘어나는 추세이며, 앞으로 더욱 발전할 것이라 기대된다.

 

 보통 노드를 이용해서 서버를 구축한다고하면, 기본(default)으로 제공되는 모듈을 이용해서 만드는 사람은 거의 없다고 봐도 무방하다. 노드 진영에서 대표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프레임워크로는 Expressjs가 있다. 미들웨어(Middleware) 패턴을 이용해서 빠르게 서버를 구축할 수 있으며, 미니멀(Minimal)하고 러닝 커브(Learning Curve) 또한 적어서 쉽게 적용할 수 있다. 현재 V4까지 출시되었으며, 현재 V5 Alpha 버전도 개발 중이다. 물론 Expressjs뿐만 아니라 Koa, LoopBack이란 프레임워크도 종종 사용되며 끊임없이 발전하고 있다. 하지만 오늘은 이보다 더 진보적인 하지만 익숙한, Nestjs라는 프레임워크에 대해 간단하게 알아보도록 하자.

 

 위 사진은 Nestjs의 오피셜 메인 페이지 화면을 캡쳐한 것이다. 처음 보는 사람도 있을 것이고, 이름을 들어본 사람도 있을 것이다. 이렇게 보여도 버전 6까지 나온(?) 프레임워크이다. 주목할만한 부분은 ES7(혹은 타입 스크립트)에 새로 추가된 데코레이터(Decorator)를 주로 이용한다는 것이다. 그럼 nestjs는 어떻게 데코레이터(@)를 이용한다는 것일까. 아래 코드를 가볍게 보도록 하자.

 

Nestjs는 기본적으로 컨트롤러(Controller)를 통해 라우팅(Routing)을 구현한다. /cats 경로로 들어오는 리퀘스트를 처리하기 위해선 @Controller 데코레이터를 이용해서 다음과 같이 컨트롤러를 정의한다.

import {Controller} from '@nestjs/common';

@Controller('cats')
export class CatsController {
   // todo
}

굉장히 직관적이다. 또한 코드의 변경에도 매우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다. 그렇다면 컨트롤러를 통해 받은 METHOD는 어떻게 정의하는가. 마찬가지로 @Get() 데코레이터를 이용한다. 또 코드를 보면 알겠지만 Nestjs는 타입스크립트를 기본으로 사용한다. 타입의 정의에 따른 이점을 극대화하고 있으며, 프레임워크에 잘 녹여내고 있다.

import {Controller, Get} from '@nestjs/common';

@Controller('cats')
export class CatsController {
  @Get()
  findAll(): string {
    return 'This action returns all cats';
  }
}

그렇다면 post 메서드나 동적 매칭, 헤더나 스테이터스 코드에 대한 로직처리는 어떻게 하면 될까? 마찬가지로 데코레이터를 이용한다. 여기까지 오면 아래 코드를 보지 않아도 어떤 데코레이터를 사용해야 할지 느낌이 올 것이다.

import {Controller, HttpCode, Get, Post, Header, Param, Body} from '@nestjs/common';
import {CreateCatDto} from "./create-cat.dto";

@Controller('cats')
export class CatsController {
  @Post()
  @Header('Cache-Control', 'none')
  create(): string {
    return 'This action adds a new cat';
  }

  @Get()
  findAll(): string {
    return 'This action returns all cats';
  }

  @Get('ab*cd')
  wildcards() {
    return 'This route uses a wildcard';
  }

  @Get('status')
  @HttpCode(500)
  withStatusCode() {
    return 'This route status code 500';
  }

  @Get(':id')
  findOne(@Param() params): string {
    console.log(params.id);
    return `This action returns a #${params.id} cat`;
  }
}

@Post의 경우에는 DTO(Data Transfer Object)를 정의해서 받는 것도 가능하다.

import {Controller, HttpCode, Get, Post, Header, Param, Body} from '@nestjs/common';
import {CreateCatDto} from "./create-cat.dto";

@Controller('cats')
export class CatsController {
  @Post('dto')
  async createWithDto(@Body() createCatDto: CreateCatDto) {
    return 'This action adds a new cat: ' + JSON.stringify(createCatDto);
  }

  @Post()
  @Header('Cache-Control', 'none')
  create(): string {
    return 'This action adds a new cat';
  }

  @Get()
  findAll(): string {
    return 'This action returns all cats';
  }

  @Get('ab*cd')
  wildcards() {
    return 'This route uses a wildcard';
  }

  @Get('status')
  @HttpCode(500)
  withStatusCode() {
    return 'This route status code 500';
  }

  @Get(':id')
  findOne(@Param() params): string {
    console.log(params.id);
    return `This action returns a #${params.id} cat`;
  }
}

// create-cat.dto.ts
export class CreateCatDto {
    readonly name: string;
    readonly age: number;
}

 여기까지 본 사람이라면 어디서 많이 본 구조라 생각이 될 것이다. 그렇다. 바로 Spring Framework와 매우 그 구조가 유사하다. 스프링에 익숙한 개발자라면, Nestjs를 익히는데 큰 어려움이 없을 것이라 생각한다. 이제 개발한 컨트롤러를 모듈에 붙여주기만 하면 완성이다.

import { Module } from '@nestjs/common';
import { CatsController } from './cats.controller';

@Module({
  controllers: [CatsController],
})
export class AppModule {}

애플리케이션 서버를 만드는 과정도 Expressjs만큼이나 심플하다.

import { NestFactory } from '@nestjs/core';
import { AppModule } from './app.module';

async function bootstrap() {
  const app = await NestFactory.create(AppModule);
  await app.listen(3000);
}
bootstrap();

 오늘의 설명은 여기까지. 처음 접하는 사람에게는 이 정도도 충분히 매력적으로 어필이 되었을 것이라 생각한다. 이밖에도 Provider, Module, Middleware, Pipe, Guard, Interceptor 등 서버 개발에 필요한 다양한 개념이 있지만 앞으로 천천히 다뤄보도록 하겠다. 해당 샘플 코드는 hello-nestjs에 올려두었으니 관심 있는 사람은 참고해 보길 바라며, 새로 프로젝트를 시작하는 사람이라면 Nestjs Framework를 고려해보면 어떨지 조심스럽게 추천해본다.

'Nodejs' 카테고리의 다른 글

Hello Nestjs  (0) 2019.04.04
React Server Side Rendering  (4) 2017.04.30
nodejs error handling  (0) 2017.04.23
LINE Bot 만들기 - 3. Nodejs 서버 만들기  (4) 2016.10.29
LINE Bot 만들기 - 2. AWS 서버 & SSL 인증서  (1) 2016.10.29
LINE Bot 만들기 - 1. 시작하기  (1) 2016.10.22

댓글0